[고승은 기자] 82.9%랑 17.1%가 같다? MBN의 시사교양프로그램인 는 지난 25일 방송에서 최근 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 문제를 조명했는데, 방송에서 믿기 힘든 그래프가 하나 등장했다. 네티즌의 원성을 듣고 있는 MBN '판도라‘ 그래프, 공수처 설치 찬성여론이 80%대로 압도적임에도 고작 절반 정도만 되는 듯이 왜곡했다. ⓒ MBN 는 공수처 설치와 관련한 최근 여론조사 결과를 소개했는데 찬성 82.9%, 반대 1 > 그래프게임 뉴스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 접속자 1
사이트 내 전체검색

[고승은 기자] 82.9%랑 17.1%가 같다? MBN의 시사교양프로그램인 는 지난 25일 방송에서 최근 공수처(고위공직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jap 댓글 4건 조회 450회 작성일 19-08-22 03:04

본문

http://그래프게임.biz

[고승은 기자] 82.9%랑 17.1%가 같다?

MBN의 시사교양프로그램인 <판도라>는 지난 25일 방송에서 최근 공수처(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 문제를 조명했는데, 방송에서 믿기 힘든 그래프가 하나 등장했다.

xn--o79az0ah5s4rqx2p.biz


네티즌의 원성을 듣고 있는 MBN '판도라‘ 그래프, 공수처 설치 찬성여론이 80%대로 압도적임에도 고작 절반 정도만 되는 듯이 왜곡했다. ⓒ MBN


<판도라> 는 공수처 설치와 관련한 최근 여론조사 결과를 소개했는데 찬성 82.9%, 반대 12.6%로 나온 한국사회여론연구소의 3월 초 조사를 인용했다. 그런데 나온 원형그래프가 너무나도 이상했다. 공수처 찬성의 82.9%를 원그래프의 절반가량밖에 표시하지 않은 것이다. 반대 12.6%과 무응답 4.5%, 도합 17.1%와 82.9%가 비슷하게 표시된 것이다.

압도적으로 찬성 여론이 높은데도, 마치 찬반이 비등비등한 것처럼 표현했다. 공수처가 설치되는 것을 매우 불편하게 여긴 제작진의 농간(?) 일지도 모르겠다. 특히 공수처를 결사 반대하는 것은 자한당이니, 자한당 편을 들고 싶은가보다.

이렇게 방송과 신문 등 언론 매체들이 각종 여론조사 결과나 통계 발표 수치를 그래프로 시각화해서 전달하는 과정에서 어이없는 일들은 종종 벌어지곤 했다.

또 27일 방송된 채널A <뉴스TOP10>에서도 논란의 그래프가 등장했다. 내달 3일 열릴 재보궐선거에서 창원성산구 더불어민주당·정의당 단일후보로 선정된 여영국 정의당 후보가 단일화 이후 1위로 앞서나가자마자, 왜곡 그래프가 방송에 등장했다.

<중앙일보>가 지난 25~26일 창원시 성산구 유권자 700명을 대상으로 전화 조사한 결과, 여영국 정의당 후보가 41.3%의 지지를 얻어 강기윤 자한당 후보(28.5%)를 10% 포인트 이상 앞섰다.


채널A의 그래프 조작, 여영국 후보가 강기윤 후보를 13%포인트가량 앞서 나감에도 마치 두 후보간 지지율이 비슷한 것처럼 그려놨다.||ⓒ 채널A
그러나, 채널A가 방송한 막대그래프는 여영국 후보와 강기윤 후보가 마치 오차범위 내 접전인 것처럼 비슷하게 표시했다. 이런 황당한 눈속임을 쓰니 당연히 비난을 살 수밖에 없다.

지난 2014년 6월 지방선거를 앞두고 KBS가 실시한 여론조사 그래프 내용도 네티즌 입방아를 맞기도 했다. 이것도 새누리당 후보에게 유리하게 보이도록, 조작된 그래프였다.

당시 KBS가 인용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서울시장 선거에서는 박원순 새정치민주연합 후보(48.7%)가 정몽준 새누리당 후보(34.9%)를 13.8%포인트 앞섰다.

당시 경기도지사 선거에서는 남경필 새누리당 후보(36%)와 김진표 새정치민주연합 후보(34.7%)는 1.3%포인트 차이로 접전이었고, 인천시장의 경우 송영길 새정치민주연합 후보(43.9%)가 유정복 새누리당 후보(35%)를 앞섰다. 세종시장 선거에서는 유한식 새누리당 후보(41.3%)가 이춘희 새정치민주연합 후보(40.6%)와 박빙의 접전을 벌였다.


지난 2014년 KBS에 보도된 지방선거 지지율 그래프. 가장 큰 격차(13.8%포인트)가 나는 서울시장 선거보다 고작 1,3%, 0.7%포인트 차이 나는 경기지사와 세종시장 선거의 높낮이 차이가 컸다. ⓒ KBS
그러나 KBS의 여론조사 그래프만 보면, 가장 큰 격차(13.8% 포인트)가 나는 서울시장 선거보다 고작 1,3%, 0.7%포인트 차이 나는 경기지사와 세종시장 선거의 높낮이 차이가 컸다. 정말 황당한 그래프가 등장해 어이를 상실케 했다. 방송이 대놓고 새누리당 편을 들기로 작정한 듯한 모습이었다.

언론이 이런 식으로 그래프 장난을 친다고, 쉽게 속아 넘어갈 국민이 아니다. 이미 시민들은 언론을 믿는 대신 스스로 팩트체크하는 시대다. 그런데 여전히 자신들이 의제를 독점하고 있다고 착각 속에 빠져 사는 것이 아닐까.martin
출처:https://graphgames.org

댓글목록

마케팅님의 댓글

마케팅 작성일

소셜그래프게임 최고의 유행 부스타빗

소셜그래프게임 최고의 유행 부스타빗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 소셜그래프게임 어둠속에,

여기저기 요정의 빛이라.. 부스타빗 정말, 아름답다.. 아름답다라는 말 밖에 안나오는군.

소셜그래프게임 생애 두번째으로 보는 소셜게임 아름다운 광경이였다.

생애 첫번째는 꿈의 초대 였다지..

공유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부스타빗 은 공식사이트에서 그래프가입하세요
9월 01, 2017
부스타빗 오랜지색머리의 여자는 반아의 그래프게임 중학교 친구인 이가은이였다. 가은은 자신을 부스타빗사이트 알아보는 반아에게 다가가 꽈악 껴안았다. 부스타 역시나 딱딱한말투로 반아를 껴앉았던 손을 풀었다.

그러더니 뾰루퉁한 표정에 삐진듯 입술을 쭉 내밀었다
공유
자세한 내용 보기
토토하는법 천기누설노하우공개
9월 01, 2017
토토하는법 그 비기를 알려드립니다◎빛이 갑자기 강해지더니 결국엔 토토하는법 커져서 빛을 감싸고 있던 작은 나무들을 토토하는법 덮자, 작은 스포츠토토 하는법 나무들은 사라졌다. 한동안 강하게 빛나더니 점차 빛이 사그러들면서 없어졌다.

그리고 그 곳엔 일기가 발견된 웅덩이가 있었고, 그위엔 요정보단 몸집이 큰 물의정령 운디네가 서있었다.

공유
자세한 내용 보기
스포츠토토배트맨 수익률공개
9월 01, 2017
스포츠토토배트맨 사람들이 고개를 끄덕끄덕 했고, 스포츠토토 반아는 다시 앞을 쳐다보았다. 배트맨 사람들 모두가 운디네의 행동을 스포츠토토배트맨# 지켜보았다. 하지만 운디네는 눈만 감고 있었다.

카오톡님의 댓글

카오톡 작성일

소셜그래프 네트워크 저널리즘 모델의 출현: 소셜 뉴스사이트, “위키트리” 사례연구


이 연구는 글로벌 저널리즘 환경에서 부상한 소셜그래프 네트워크 저널리즘의 제 가치를 검토하고, 네트워크 저널리즘 이론을 토대로 국내 소셜 뉴스 사이트인 `위키트리`의 사례를 분석하였다. 소셜 네트워크 저널리즘은 공중으로 하여금 크라우드 소싱과 상호작용을 통해 저널리즘 생산의 모든 측면에 관여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 공중과의 네트워킹 효과로 인해 저널리즘은 더욱 개방적이고, 더욱 연결되며, 더욱 즉각적인 반응을 촉발시키고 있다. `위키트리`는 누구나 페이스북과 트위터를 통해서 뉴스를 작성하고 배포할 수 있는 소셜 네트워킹 뉴스서비스이다. 위키트리는 개방형소스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면서 `구글번역기`를 사용해 자동적으로 모든 뉴스 콘텐츠를 전환시키고, 인터넷 접근이 가능한 글로벌 시민이라면 누구나 뉴스생산에 기여할 수 있게 하며, 자신만의 창의적인 콘텐츠나 다른 정보원으로부터 생성된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 초창기부터 `위키트리 글로벌` 사이트는 160개국에서 생성되는 접속 포인트들로 인해 급속하게 보도범위를 확장하고 있다. 이 연구는 위키트리 글로벌 사이트의 국제 커버리지를 국가별, 뉴스유형별로 분석함으로써 SNS를 활용해 글보벌 공중을 연결하는 것이 특정한 뉴스 아이템들뿐만 아니라 소셜뉴스 사이트의 뉴스 트래픽을 향상시킬 수 있음을 암시하고 있다. 또 다른 연구결과는 소셜 네트워크 저널리즘에서 트위터와 페이스북의 활용이 뉴스사이트에 대한 수용자들의 관심을 증대시킬 뿐만 아니라 뉴스수집의 능력을 확장시킴으로써 지역공중과 글로벌 공중 사이의 경계를 허물고 지역 온라인 저널리즘에 실현가능한 사업모델을 창출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This paper examines the rising value of social networked journalism and analyzes the case of a social news site based on the theory of networked journalism. Social networked journalism allows the public to be involved in every aspect of journalism production through crowd-sourcing and interactivity. The networking effect with the public is driving journalism to transform into a more open, more networked and more responsive venue. “wikitree” is a social networking news service on which anybody can write news and disseminate it via Facebook and Twitter. It is operated as an open sourced program which incorporates “Google Translate” to automatically convert all its content, enabling any global citizen with an Internet access to contribute news production and share either their own creative contents or generated contents from other sources. Since its inception, “wikitree global” site has been expanding its coverage rapidly with access points arising from 160 countries. Analyzing its international coverage by country and by news category as well as by the unique visit numbers via SNS, the results of the case study imply that networking with the global public can enhance news traffic to the social news site as well as to specific news items. The results also suggest that the utilization of Twitter and Facebook in social networked journalism can break the boundary between local and global public by extending news-gathering ability while growing audience`s interest in the site, and engender a feasible business model for a local online journalism.べ

배고파님의 댓글

배고파 작성일

'42%' 돈내기 경험‥도박에 빠진 아이들


[EBS 저녁뉴스]

사설 토토프로토, 소셜그래프. 누구나 한 번쯤 들어봤을 도박이죠. 별다른 제재가 없어 학생들도 많이 하고 있는데요. 청소년들은 뇌발달이 늦어, 더 쉽게 중독될 가능성이 큽니다. 금창호 기자입니다.



[리포트]

사이트에 접속하자, 화살표 모양의 그래프가 점점 올라갑니다.



그래프가 멈추기 전 출금버튼을 누르면 돈을 따는 신종 도박, '소셜 그래프'입니다.



인터넷 검색만으로도 쉽게 찾을 수 있어, 학생들도 아무 제재없이 접근할 수 있습니다.



지난 3년 동안 도박범죄를 저지르는 청소년은 꾸준히 증가했습니다.



박지훈(가명) / 고2

"(도박을)하는 걸 들었죠. 봤죠. 본 적도 있고 들은 적도 있고. 갑자기 막 만원 빌려가서 10만원 가져 오는 애들도 있고 / 잃었던 친구들도 있고, 따도 그동안 빌렸던 애들한테 갚는 애들도 있고, 갚으면 자기돈 만원밖에 안남는 애들도 있고"



실제로, 학생들 가운데 11만명 이상은 도박 조절이 힘들고, 그로 인해 경제적 손해를 본 '위험군'과 '문제군'이었습니다.



또, 학생 절반가량은 평생 동안 한 가지 이상의 '돈내기 게임'을 해본 경험이 있었습니다.



도박문제로 상담을 받은 학생도, 지난 2014년 이후 3년 동안 5배 가까이 증가했습니다.



청소년들은 뇌발달이 늦기 때문에 더 쉽게 도박에 빠질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최삼욱 정신과 전문의 / 진심정신건강의학과의원

"(청소년들은)전두엽 발달이 늦기 때문에 충동 조절의 어려움을 가질 수 있고, / 갑자기 돈을 가지게 되는 그런 보상이 있기 때문에 도박 문제가 심각해지는 것 같습니다."



전문가들은 도박 자금 마련을 위해 인터넷 사기 등 2차 범죄로 이어질 수 있어 더 주의해야한다고 강조합니다.0^

노이즈님의 댓글

노이즈 작성일

청소년 도박 예방 교육
김효정(총괄 편집국장)2018.12.04 댓글 0 기사공유하기
프린트
메일보내기
글씨키우기
서울시교육청
서울시교육청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2018.12.5.(수)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연수원 우면관에서 중·고등학교 교사 750명을 대상으로 '영화를 활용한 청소년 도박 예방교육' 교안자료 배포 및 수업시연을 시행했다.

최근 우리 청소년들은 인터넷 및 스마트폰의 광범위한 보급으로 인해 SNS를 통한 불법도박 사이트(사다리, 달팽이, 소셜그래프 등)에 많이 노출되어 있다. 합법적인 게임들에서도 확률형 아이템 구매를 유도해 사행심을 부추기며 과소비를 유발하고 있어, 청소년들의 정신건강을 위협하고 가정파괴와 2차 범죄로 이어지는 등 사회문제화 되고 있다. 특히 불법 도박은 중독 속도가 빠르고 치유 또한 쉽지 않아 예방교육이 꼭 필요한 상황이나, 2018년 8월 기준으로 서울시 중·고등학교 전체 학생수 475,209명중 24,138명(5.0%)만이 도박 예방교육을 실시하는 등 예방교육 실시율이 매우 저조한 편이다.

이에, 서울시교육청은 아무리 좋은 교안도 활용하는 교사의 적극적 참여가 없으면 무용지물이 되기 때문에 수업자료 개발과 더불어 수업지도안 설명회도 함께 진행했다.

'영화를 활용한 청소년 도박 예방교육'자료는 서울시교육청과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2017.12.18. 업무협약체결)가 공동 기획한 토론형 수업자료로,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에서 개발한 영화를 활용하였다. 서울시교육청의 제안으로 교사 4명(중 2명, 고 2명)이 참여하여 개발된 본 자료는 학년말 전환기 시기(12월 중순 이후부터 다음 연도 2월말까지)에 활용할 수 있다.

이번에 작성된 수업자료는 "도박은 나쁜 거야!", "이건 게임이 아니라 도박이야!"라는 식의 주입식 예방교육을 벗어나, 총 3편의 영화(중학생용·고등학생용·고3 전환기용)를 활용하여 학생들 스스로 토론 수업을 통해 도박의 폐해를 인지하고, 해서는 안 되는 것으로 인식할 수 있도록 제작하였다. 또한 도박에 대해 알지 못하는 교사라도 수업시간에 활용할 수 있도록 상세히 작성하였다.

서울시교육청은 '영화를 활용한 청소년 도박 예방교육'자료를 통해 학생들이 도박 유혹에 대한 적절한 대처와 대응 능력을 키워 도박에 대한 올바른 가치관을 확립할 것이며, 건전한 사회인으로 성장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관련 학생들은 도박이 나쁘다는 것을 말로만 들었지 정확하게 무슨 의미인지 잘 몰랐는데 영화를 보니 마치 자신들이 직접 체험한것 같아 나쁘다는 것을 알게되었다며 계속해서 이와 관련 문제들을 실질적으로 느낄수있도록 다양한 예방 영화가 많이 나오면 좋겠다고 전했다. か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